뚜르드DMZ 2019 대회 3일차, 네덜란드 올라브 코이 선수 구간우승 차지


기사등록일:2019-09-18
Image

뚜르 드 디엠지(Tour de DMZ) 2019 국제청소년 도로사이클 대회 3일째인 1일 경기에서 네덜란드(빌러브로어트 빌 부하트)팀의 올라브 코이 선수가 3시간 00분 28초 기록으로 구간 우승을 차지했다. 개인종합에는 전날 구간우승자 미국 주니어 네셔널팀의 루카스 볼보인 선수가 7시간 29분 44초의 기록으로 연이어 선두를 지켰다.

구간 2위에는 핀사이클링 주니어 팀(핀란드)의 요나스 꾸릿츠 선수가, 3위는 작년도 종합우승팀인 카자흐스탄 주니어 대표팀의 샴자느 오르켄 선수가 차지했다.

이날 코스 중 가장 높은 산악구간인 말고개 정상(690m)을 가장 먼저 오른 선수에게 수여하는 산악왕은 어제 구간 3위를 기록한 아라파호 힌카피 P/B BMC 레이싱팀(미국)의 에이든 맥닐 선수에게 돌아갔다.

단체종합선두는 1구간부터 3구간까지 계속하여 빌러브로어트 빌 부하트팀(네덜란드)이 지키고 있다.

이날 같은 코스에서 동호인 대회인 ‘마스터즈 사이클투어’는 3구간 결승으로 경기가 마무리 되었다.

첼로 페달마피아M의 박영태 선수는 이날 경기에서 가장 먼저 결승선을 통과해 개인구간 우승을 차지했으며, 2위는 A.ONE 레이싱2팀의 김민수 선수가, 3위는 메리다 레이싱D팀의 권준혁 선수가 각각 차지했다.

개인종합에서는 팀 슈티스미스_루디의 이진영 선수가 우승을 차지하며 빨간색 상의인 레드 저지의 주인공이 됐다. 26세 이하 선수 중 가장 성적이 좋은 선수에게 주어지는 베스트 영 라이더 상은 A.ONE 레이싱2팀의 오윤창 선수가 받으며 블루저지를 차지했다. 만 45세 이상 선수에게 주어지는 베스트 골드 라이더에는 EB팀 레이싱의 박정국 선수가 올라 골드닷저지를 차지했고, 베스트 우먼라이더에는 TSS팀의 김현진 선수가 오렌지저지를 차지했다. 마지막으로 단체종합으로는 A.ONE 레이싱2팀이 수상했다.

이날로써 동호인 대회인 ‘마스터즈 사이클투어’는 마무리 되었으며, 주니어 엘리트 대회 넷째날인 2일 연천공설운동장에서 출발하여 김포 아라마니라까지 103km 거리의 구간경기가 계속된다.

이 대회는 8월 30일부터 5일 동안 고성, 인체, 화천, 연천, 김포를 거쳐 강화까지 510km를 달리며 9월 3일 강화도 고인돌체육관에서 대장정의 막이 내린다.

뚜르 드 디엠지(Tour de DMZ) 국제자전거 대회는 국제청소년 도로사이클대회(8월 30일~9월 3일), 동호인 대회인 마스터즈 도로 사이클투어(8월 30일~9월 1일), 인제 자전거 투어(8월 31일~9월 1일) 등 모두 세 개 대회가 함께 열리는 국내의 대표적인 자전거 대회다.

올해로 4회를 맞는 뚜르 드 DMZ 2019 국제청소년 도로사이클 대회는 아시아 유일의 국제청소년 도로사이클대회이자 국제사이클연맹(UCI)이 공인하는 청소년 국가대항전으로 네덜란드, 미국, 호주, 핀란드, 태국, 대만, 홍콩, 한국 등 15개국 21개팀에서 120명의 선수들이 첫날 출발선에 섰다.

Tour de DMZ 2019 개요

Tour de DMZ 국제자전거대회는 국제청소년(Ncup 등급), 마스터즈사이클 투어, 동호인 대회 세 개의 부로 운영되는 대회이다. 행정안전부, 인천광역시, 경기도, 강원도가 공동 주최하고 대한자전거연맹에서 주관한다. 웹사이트: www.tourdedmz.or.kr

The wonderful world of MANIA ©MANIANARA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